현주엽 창원 LG 감독, 3년만에 물러난다

이태권 기자| 승인 2020-04-09 14:19
center
지휘봉을 내려놓는 현주엽 창원 LG 감독. [사진=연합뉴스]
현주엽 창원 LG 감독(45)이 물러난다.

LG는 9일 "2019-2020시즌을 끝으로 계약이 끝나는 현주엽 감독과 재계약 검토 과정에서 현 감독이 사의를 표명함에 따라 이를 수용하기로 했다"고 발표했다.

2017년 LG 지휘봉을 잡은 현 감독은 첫 시즌인 2017-2018시즌 17승 37패로 9위에 그쳤으나 2018-2019시즌 30승 24패로 3위를 차지하며 4강 플레이오프까지 진출했다.
그러나 올해 16승 26패로 9위에 머문 상황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해 시즌이 조기 종료되면서 LG와 함께 한 세 시즌을 모두 마무리했다.

현 감독은 "3년간 믿고 따라준 선수들과 LG 세이커스를 사랑해주시고 응원해 주신 팬분들께 감사의 인사를 전한다"고 말했다.

LG는 현주엽 감독의 사임에 따라 차기 감독 선임을 진행할 예정이다.

[이태권 마니아리포트 기자/report@maniareport.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report@maniareport.com
<저작권자 © 마니아리포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TOP

pc로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