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다연, 장호배 주니어 테니스 여자 단식 4연패 '위업' 달성

장성훈 기자| 승인 2020-10-23 15:20
center
백다연의 경기 모습.
[대한테니스협회 제공]
백다연(중앙여고)이 제64회 장호 홍종문배 전국주니어 테니스대회 여자 단식 4연패의 위업을 달성했다.

백다연은 23일 강원도 양구 테니스파크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날 여자 단식 결승에서 위휘원(중앙여고)을 2-1(6-2 2-6 6-1)로 물리쳤다.

정자중학교 3학년 때 처음 이 대회를 제패한 백다연은 이로써 자신의 주니어 마지막 시즌 장호배를 4년 연속 우승으로 장식했다.

이 대회 여자 단식에서는 그동안 1959년 정명자, 2003년 홍다정의 3년 연속 우승이 최다 연속 우승 기록이었다.

백다연은 "대기록을 세워 개인적으로 큰 영광"이라며 "경기마다 고비가 있었지만 계속 집중해 이길 수 있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고등학교 마지막 대회를 잘 마무리해서 정말 기쁘다"고 말한 그는 "2세트 3-0으로 갈 기회를 살리지 못했지만 3세트부터 경기를 잘 풀어갈 수 있었다"고 덧붙였다.

탄벌초등학교와 정자중을 거친 백다연은 2021년 NH농협은행에 입단 예정이며 현재 주니어 세계 랭킹 52위에 올라 있다.

이 대회 남자 단식에서는 2006년부터 2009년까지 임용규(당진시청)가 4년 연속 정상을 지킨 바 있다.

올해 남자부 결승에서는 윤현덕(양구고)이 이준현(서울고)을 2-0(6-2 6-2)으로 꺾고 우승했다.

[장성훈 선임기자/seanmania2020@maniareport.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report@maniareport.com
<저작권자 © 마니아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TOP

pc로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