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C 양의지, 데뷔 첫 30홈런 정복…연타석 홈런포

장성훈 기자| 승인 2020-10-23 21:42
center
23일 오후 대전시 한화생명 이글스파크에서 열린 프로야구 NC - 한화 경기. 6회 초 NC 공격, NC 선두 타자 양의지가 좌익수 뒤 솔로 홈런을 날리고 홈을 밟고 있다.[대전=연합뉴스]
NC 다이노스의 주장 양의지(33)가 프로 데뷔 후 처음으로 시즌 30홈런 고지를 밟았다.

양의지는 23일 대전 한화생명 이글스파크에서 열린 프로야구 KBO리그 한화 이글스와 원정 경기에서 연타석 홈런포를 쏘아 올렸다.

4번 타자 포수로 선발 출전한 양의지는 1회 볼넷으로 출루한 뒤 4회엔 좌전 안타를 쳤다포.

첫 홈런이자 시즌 29호 홈런은 2-5로 뒤진 6회초 공격에서 나왔다.
선두타자로 나선 양의지는 상대 선발 워윅 서폴드를 상대로 좌측 담장을 넘기는 솔로홈런을 기록했다.

그는 4-9로 뒤진 7회초 공격에서 다시 한번 홈런을 날렸다. 1사 1루 기회에서 상대 팀 바뀐 투수 강재민을 상대로 다시 왼쪽 담장을 넘기는 2점 홈런을 기록했다.

양의지가 한 시즌 홈런 30개를 기록한 건 이번이 처음이다.

2018년 두산 베어스에서 기록한 23개가 개인 한 시즌 최다 홈런 기록이었다.

[장성훈 선임기자/seanmania2020@maniareport.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report@maniareport.com
<저작권자 © 마니아리포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TOP

pc로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