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가영, 단식 3연승 팀2게임 무패. 차유람, 4전승 승률1위로 3R MVP도전. -PBA팀리그

이신재 기자| 승인 2020-10-24 16:31
김가영(신한알파스)이 단식 3연승을 이어가며 17승째를 작성, 다승 공동선두에 올랐다. 김가영은 24일 웰뱅피닉스전 여단식에서 김예은을 11:5로 제압, 단식 연승을 3게임으로 이은데 이어 오성욱과 함께 한 혼합복식에서도 쿠드롱-김예은조를 15:11로 잡으며 2승을 만들었다. 막판 2경기 4게임 3승1패로 되살아 난 김가영 덕분에 신한알파스는 무패로 3라운드를 마감했다.

center


김가영은 23일 TS-JDX 이미래와의 경기에서 1승1패 했다. 단식은 11:2로 간단하게 끝냈으나 조건휘와 함께 한 혼합복식은 이미래-모랄레스조에게 4:15로 내줬다. 김가영-이미래의 1승1패처럼 양팀도 승패를 주고 받으며 3-3 무승부를 이루었다.

김가영, 마민캄, 오성욱이 3승을 합작한 신한은 4세트까지 3-1로 앞서 나갔으나 절정의 샷 감각을 보인 위마즈와 쿠드롱에게 연속적으로 당하며 5, 6세트를 내주는 바람에 승리를 잡지는 못했다. 웰뱅피닉스는 외국인 두선수의 활약으로 비록 이기진 못했으나 무패행진을 4게임으로 이었다.

한편 차유람은 3라운드 4경기를 모두 승리로 장식, 4전승 승률1위(100%)를 마크했다. 2게임밖에 나서지 않아 다승에서는 밀리지만 승률을 감안하면 3라운드 MVP에 도전할 만하다.

[이신재 마니아리포트 기자/20manc@maniareport.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report@maniareport.com
<저작권자 © 마니아리포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TOP

pc로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