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프로치 샷, 실수를 줄이는 실전 팁 | KPGA 클래스A 박상헌

정미예 기자| 승인 2020-02-10 11:00
center

한국프로골프협회(KPGA)가 양성한 ‘KPGA Class A 프로(전문골프교습가)’의 레슨을 소개한다.

KPGA 클래스 A 멤버 박상헌 프로는 실수를 줄이는 어프로치 샷에 관해 이야기하고자 한다.

바운스를 활용하는 어프로치를 구사하면 일반적으로 치는 어프로치 샷보다 실수 확률을 줄일 수 있다는 게 박상헌 프로의 설명이다.

보통의 어프로치가 찍어 친다는 느낌이라면 바운스를 활용하는 어프로치는 공을 띄워 친다는 느낌이라고 이해하면 쉽다.

박상헌 프로는 “바운스를 활용하는 어프로치는 클럽헤드 헤드의 바닥 부분인 솔(Sole)을 이용하는 샷으로, 바운스로 어프로치를 하면 바운스(클럽을 지면에 놓았을 때 리딩에지와 바닥 사이의 공간)가 지면에 먼저 닿고 클럽이 미끄러지듯 지나가면서 부드러운 스윙을 구사할 수 있다”고 말했다.

리딩에지를 활용하는 보통의 어프로치 샷은 클럽이 지면을 파고들어 스윙 진행이 힘들기 때문에 작은 실수가 큰 미스샷으로 이어질 확률이 높다. 반면 바운스를 활용하는 어프로치 샷은 약간의 실수가 있더라도 큰 위험없이 넘길 수 있다.

어프로치 실수를 줄이는 팁, 박상헌 프로의 지도를 참고해보자.

[정미예 마니아리포트 기자/gftravel@maniareport.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report@maniareport.com
<저작권자 © 마니아리포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1

TOP

pc로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