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움, 2021년도 신인선수 계약완료--1라운드 김휘집 1억원 등

정태화 기자| 승인 2020-10-23 15:13
center
김휘집
프로야구 키움이 2021년 신인 지명 선수들과 입단 계약을 모두 마쳤다.

키움은 23일 2차 1라운드로 지명한 내야수 김휘집(신일고)과 1억원에 계약하는 등 내년도에 입단할 신인들과 모두 계약을 했다고 발표했다. 키 181㎝, 체중 86㎏의 김휘집은 우수한 장타력과 안정적인 수비능력을 갖췄다고 키움은 소개했다.

김휘집은 "좋은 조건에 계약을 체결해준 구단에 감사드린다. 항상 배운다는 자세로 매 순간 최선을 다해 팀에 도움이 되는 선수가 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또 2차 2라운드 김준형(투수·성남고)과는 8천만원, 3라운드 김성진(투수·계명대)과는 7천만원에 각각 계약했으며 4라운드 이주형(외야수·야탑고) 6천만원, 5라운드 김시앙(포수·광주동성고)과 6라운드 김현우(외야수·개성고)와는 각각 5천만원에 각각 계약을 완료했다.

이밖에도 7라운드 양경식(내야수·제물포고)은 4천만원, 8번 정연제(투수·한일장신대)와 9번 이재홍(내야수·고려대)은 3천만원에 각각 입단 계약을 체결했으며 10라운드에서 지명된 장민호(투수·배재고)는 대학 진학으로 진로를 바꾸었다.

한편 키움은 2021년 1차 지명 장재영(투수·덕수고)과는 지난 7일 구단 역대 신인 최고액인 9억원에 계약을 마쳤다.

[정태화 마니아리포트 기자/cth0826@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report@maniareport.com
<저작권자 © 마니아리포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TOP

pc로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