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년여만의 세계 톱 10 진입' AIG 여자오픈 준우승 전인지, 세계랭킹 10위로 1계단 상승

김학수 기자| 승인 2022-08-09 08:41
center
전인지
[AP=연합뉴스]
메이저 대회인 AIG 여자오픈에서 준우승한 전인지(28)가 여자 골프 세계 랭킹 10위에 올랐다.

8일(한국시간) 영국 스코틀랜드 이스트로디언에서 끝난 AIG 여자오픈에서 4차 연장 접전 끝에 준우승한 전인지는 9일 발표된 여자 골프 세계 랭킹에서 지난주보다 한 계단 오른 10위가 됐다.

전인지가 여자 골프 세계 랭킹 10위 안에 든 것은 2018년 3월 8위 이후 4년 5개월 만이다. 전인지의 개인 최고 랭킹은 2016년과 2017년 3위다.

전인지는 올해 6월 KPMG 여자 PGA 챔피언십에서도 우승하는 등 메이저 대회에서 우승과 준우승 한 차례씩 기록하며 좋은 성적을 내고 있다.

고진영(27)이 올해 2월 초부터 6개월째 계속 1위를 지키고 있다. 10위 내 한국 선수는 8위 김효주(27)까지 세 명이다.
AIG 여자오픈에서 우승한 애슐리 부하이(남아공)는 84위에서 27위로 껑충 뛰었다.

7일 끝난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제주삼다수 마스터스에서 우승한 지한솔(26)은 81위에서 66위로 상승했고, 일본여자프로골프(JLPGA) 투어 메이지컵을 제패한 이민영(30)은 141위에서 112위로 순위가 올랐다.

[김학수 마니아타임즈 편집국장 kimbundang@maniareport.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report@maniareport.com
<저작권자 © 마니아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TOP

pc로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