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하대·성균관대, 2022 KUSF 대학배구 U리그 최종 패권 다툼...인하대는 시즌 3관왕 도전

김학수 기자| 승인 2022-09-24 18:07
center
인하대와 성균관대가 2022 KUSF 대학배구 U리그 최종 패권을 다투게됐다.
인하대는 24일 홈경기로 열린 준결승에서 한양대를 맞아 안정된 조직력을 바탕으로 삼아 세트스코어 3-0(25-18, 25-19, 25-13)으로 완승을 거두고 결승에 진출했다.
이로써 인하대는 올 고성대회와 무안대회에 이어 시즌 3관왕을 노린다.
성균관대는 홈경기로 벌어진 명지대와의 준결승에서 풀세트 접전 끝에 3-2(25-23, 22-25, 26-28, 26-24, 15-13)로 극적인 승리를 거두고 인하대의 결승 파트너가 됐다.
성균관대는 3세트와 4세트 모두 듀스를 주고 받으며 열전을 치른 뒤 5세트서도 막판까지 숨막히는 승부를 펼쳐 15-13으로 경기를 마무리지었다.

◇2022 KUSF 대학배구 U리그 플레이오프 24일 전적
▲준결승
인하대 3(25-18, 25-19, 25-13)0 한양대
성균관대 3(25-23, 22-25, 26-28, 26-24, 15-13)2 명지대

[김학수 마니아타임즈 편집국장 kimbundang@maniareport.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report@maniareport.com
<저작권자 © 마니아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TOP

pc로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