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유 "소외 이웃 없이 모두 행복한 연말이 되길" 소외 계층에 따뜻한 선행

정지원 기자| 승인 2022-12-30 14:47
가수 아이유가 연말을 맞아 각각의 소외 계층에 기부했다.

center

소속사 EDAM엔터테인먼트는 30일 “아이유가 연말을 맞아 희귀질환 아동 지원 단체 여울돌, 한국아동복지협회, 사단법인 어르신의 안부를 묻는 우유배달, 밥상공동체 연탄은행 등 소외 계층에게 총 2억 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아이유는 소속사 측을 통해 “많은 분들께 받은 사랑과 응원 덕분에 그 어느 때보다 행복하고 소중한 한 해를 보낸 만큼 그 사랑을 함께 나누고 싶었다”며 “연말연시를 앞두고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웃들이 소외되지 않고 모두 행복한 연말을 보낼 수 있기를 바란다”고 소감을 전했다.

소속사 측에 따르면 이번 기부금은 희귀질환을 앓고 있는 아동∙청소년에게 생활 및 간병 환경 개선비, 보호아동청소년의 양육〮교육 및 자립을 위한 지원에 사용된다. 그뿐만 아니라 우유를 통해 지역 내 홀로 계신 어르신들의 안부를 묻는 사회 공헌 활동과 난방 취약층을 위해 연탄 나눔 및 난방 용품 지원 등에 쓰일 예정이다.
아이유는 데뷔 이후 팬클럽 이름인 ‘유애나’를 합친 ‘아이유애나’의 이름으로 경제적인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웃을 위해 꾸준한 선행을 실천해왔다. 특히 자신의 생일과 데뷔일 등 특별한 기념일 뿐만 아니라,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곳에 적시적기에 맞는 기부로 선한 영향력을 펼치기도 했다.

한편, 아이유는 최근 제27회 춘사국제영화제와 제42회 한국영화평론가협회상에 이어 제42회 황금촬영상영화제에서도 신인여우상을 수상하며, 신인상 3관왕을 달성했다.

[정지원 마니아타임즈 기자/jjw@maniareport.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report@maniareport.com
<저작권자 © 마니아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1

TOP

pc로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