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마하골프, 총 상금 5억원의 KPGA 코리안투어 'YAMAHA·아너스K오픈' 메인 스폰서 참여

변형스테이블포드 방식의 경기 진행

이고운 기자| 승인 2021-05-07 16:11
center
7일 열린 오리엔트골프와 한국프로골프협회(KPGA)의 'YAMAHA·아너스K오픈' 협약식에 참석한 (오른쪽)이갑종 오리엔트골프 회장과 (왼쪽)구자철 KPGA 회장(사진=KPGA)
야마하골프의 국내 공식 에이전시인 오리엔트골프는 한국프로골프협회(KPGA)와 올해 7월 개최하는 YAMAHA·아너스K오픈(야마하오픈) 대회 개최 협약식을 체결했다고 7일 밝혔다.

이날 오후 2시 경기도 성남시에 있는 KPGA 사무국에서 진행된 이번 협약식에는 이갑종 오리엔트골프 회장, 구자철 KPGA 회장 등 여러 관계자들이 참석해 성공적인 대회를 위한 협력을 다짐했다.

오리엔트골프는 지난 2014년 야마하·한국경제 제57회 KPGA선수권대회를 개최했고 GS칼텍스매경오픈, 한화클래식 등 국내 남녀 메이저 대회의 협찬사로 참여하며 한국 프로 골프 발전에 기여하고 있다.

특히 야마하오픈은 2021년 한국프로골프(KPGA) 코리안투어 시즌 17개 대회 중 9번째로, 선수들의 체력 안배와 집중력을 필요로 하는 시즌 중반임과 동시에 하반기 승부수를 띄우기 위한 시동을 걸어야 하는 중요한 시점의 대회이다. 지난해 이수민 역시 이 대회에서 우승하며 상금왕을 거머쥔 바 있다.
또한 야마하오픈은 역대 가장 흥행에 성공한 대회 중 하나로, JTBC골프에서 매 라운드 5시간 생중계하는 올해도 시청률 고공 행진을 이어갈지 여부도 지켜볼 포인트 중 하나다.

총상금 5억원(우승상금 1억원)이 걸린 이번 '야마하 오픈'은 오는 7월 22일부터 나흘간 충남 태안의 솔라고컨트리클럽에서 개최되며 변형스테이블포드 방식으로 열린다.

변형스테이블포드 방식은 기존 스테이블포드 방식보다 더 공격적인 플레이를 볼 수 있어 인기가 높다. 더블보기는 -3점, 보기는 -1점, 파는 0점, 버디는 2점, 이글은 5점을 부여해 과감히 핀을 공략한 선수에게 유리한 경기 방식이다.
이갑종 오리엔트골프 회장은 "올해 야마하클럽이 '매스티지 클럽(Masstige Club)'을 선언한 아주 뜻깊은 해로 명품을 대중이 즐길 수 있게끔 만든 것처럼 최고 선수들의 명품 샷을 골프 팬에게 선사하는 것도 우리의 역할이라고 생각했다"라며 개최 배경을 설명했다.

이어 이갑종 회장은 "시기적으로 직접 관람하며 응원하는 것은 어려울 수 있으나 변형스테이블포드라는 흥미로운 방식으로 경기가 전개되는 만큼 선수들의 공격적이고 전략적인 플레이 모습을 TV 중계로 확인할 수 있을 것이다"라며 "야마하를 응원하는 모든 팬에게 인상 깊은 대회를 선물하고 싶고, 최고의 흥행 대회가 될 수 있도록 아낌없는 지원을 하겠다"고 덧붙였다.

더불어 요시다 노부키(Yoshida Nobuki) 일본 야마하골프 부장은 "이번 야마하오픈의 개최는 한국의 스포츠와 문화 진흥에 공헌함과 동시에 야마하 브랜드의 가치를 더욱 높이는 계기가 될 것이다"라며 "화려한 경기력으로 골프 팬에게 감동을 주는 선수들에게 뜨거운 응원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이고운 마니아타임즈 기자/lgw9277@maniareport.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report@maniareport.com
<저작권자 © 마니아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TOP

pc로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