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이버 슬라이스 교정을 위한 간단한 드릴 with 이시훈 투어 프로

프로 골퍼들과 함께하는 마니아타임즈의 '골프 레슨 마니아'

김선영 기자| 승인 2021-08-06 13:00
center
드라이버 슬라이스는 아마추어들의 고질적인 문제점으로 아무리 연습해도 정확한 연습 방법을 알지 못한다면 교정하기 어렵다.

center
KPGA 이시훈 투어프로가 이러한 슬라이스를 교정하기 위한 간단한 드릴을 소개한다.

먼저 어드레스를 설 때 오른쪽으로 과하다 싶을 정도로 많이 틀어서 선다.

이후 평소처럼 드라이버를 연습하면 되는 아주 간단한 연습 방법이다.

center
이는 백 투 더 타겟(Back to the Target)이라는 드릴이다.

슬라이스가 나오는 이유는 정말 다양하지만 이 드릴로 연습하면 매우 쉽게 교정이 가능하다.

center
오른쪽으로 어드레스를 틀어서 서게 되므로 스윙을 할 때 왼쪽에 벽이 생기면서 손에는 릴리스가 더 많이 일어난다.

그렇게 되면 스윙 시에 공을 덮어치면서 슬라이스 고민이 해결된다.

center
center
여기서 중요한 포인트는 오른쪽 방향으로 크게 틀어서는 것과 클럽 헤드를 공 뒤로 놓는 것이다.

클럽 헤드를 공 뒤로 놓을 때는 어깨까지 상체가 다같이 뒤쪽으로 틀리는게 아니라 상체는 중심에 서 있는 상태에서 클럽 헤드만 공 뒤로 보내준다.
이시훈 프로는 "평소 슬라이스 고민인 분들이 이 연습 방법으로 드라이버 연습하시길 바란다"라며 "이를 통해 슬라이스의 구질을 스트레이트 혹은 드로우까지 이어질 수 있게 될거다"고 전했다.

더욱 자세한 설명은 이시훈 프로의 영상을 통해 확인 할 수 있다.

center
더프라자 스튜디오 학동점(사진=더프라자 스튜디오)
한편, 영상 속 레슨 촬영 장소는 모던한 분위기의 고급스러움을 느낄 수 있는 공유 플랫폼 스튜디오 '더프라자 골프 스튜디오(TPZ Studio)' 학동점으로, 더프라자 앱을 통해 예약하면 누구나 프라이빗한 스튜디오 이용이 가능하다.

더프라자는 더 많은 튜터와 회원이 소통할 수 있는 공간 플랫폼을 만들기 위한 새로운 패러다임을 조성해 나가고 있다.

[김선영 마니아타임즈 기자 /news@maniareport.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report@maniareport.com
<저작권자 © 마니아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TOP

pc로이동